[HTC-한국 메이저] 진정한 하스스톤의 날! 뜨거웠던 HTC-한국 메이저 결승 현장 풍경기

추적추적 가을비가 내리던 10월의 첫 날, 강남에 위치한 넥슨 아레나가 하스스톤으로 물들었습니다. 오후 1시부터는 4321과 다이크다이스가 맞붙은 '하스스톤 팀 챔피언십(이하 HTC)'의 결승전이, 그 뒤를 이어 '마스카' 이임혁-'마츠브' 이주영-'마루' 권호준-'스티쳐' 김윤관 선수가 격돌한 하스스톤 한국 메이저 4강 및 결승전이 진행됐죠. 

무려 10시간이 넘는 시간 동안 펼쳐진 하스스톤 축제! 그 뜨거웠던 현장의 열기를 사진으로 느껴보시죠.

▲ 문 앞에서 '칠흑의 기사단장 우서'가 우리를 맞이합니다


▲ '어서와, 밤이 될 때까지 즐겨보자구!'


▲ 입구에서 나눠주는 비표는 럭키 드로우에 필요하니 잃어버리면 안되겠죠


▲ 하스스톤 부채도 있네요


▲ 뒷면엔 카드팩 쿠폰까지!


▲ 코스프레도 빠질 수 없죠


▲ 아름다운 건 한 번 더...


▲ 한쪽에는 맛있는 관람을 위한 샌드위치와


▲ 경품으로 증정될 상품들이 놓여있습니다. 좀 더 자세히 살펴볼까요?






▲벌써부터 관중석이 가득 찼습니다


▲ 앗, 이건 무엇을 기다리는 줄일까요?


▲ 아하, 선수들이 직접 덱 상담을 해주고 있네요


▲ 오후 1시부터 시작된 HTC 결승전!


▲ 반짝반짝 빛나는 이 트로피의 주인공은?


▲ 중계를 위해 김영일 캐스터와 '던' 장현재-'플러리' 조현수 해설이 나섰습니다


▲ 글로벌 중계진의 모습도 보이네요


▲ 4321의 선봉 '순이' 남상수 선수의 기분 좋은 2킬!


▲ '쉽지 않네... 이제 내 차롄가'


▲ 0:2 상황에서 다이크다이스의 대장 '허키로' 허재혁 선수가 등장해 한 경기를 만회합니다!


▲ '대장, 힘내!'


▲ '우리 중견, 너만 믿는다!'


▲ 응원을 받은 '옷타쿠' 신기루 선수가 끝내 '허키로' 선수를 제압하며 승부를 마무리 짓습니다


▲ 먼저, 다이크다이스 팀의 준우승 시상이 진행됐습니다


▲ 신인상의 영광은 '허키로' 선수에게!


▲ 그리고 챔피언 4321의 시상!


▲ '덥석'


▲ '후훗 제가 MVP라구요'


▲ 쉬는 시간에 진행된 럭키 드로우 이벤트!


▲ '자 줄을 서세요~'


▲ 뒤이어 2부 순서 하스스톤 한국 메이저의 막이 올랐습니다!


▲ '크라니쉬' 백학준-'홍차' 박정현 해설의 모습이 보이네요


▲ 치열한 4강전의 승자는 '마스카' 선수와


▲ '마루' 선수!


▲ '스티쳐' 선수는 3/4위전 승리로 아쉬움을 달랬습니다


▲ '이제 결승만이 남았습니다!'


▲ '제 주인님은 누구신가요?'


▲ 집중하는 '마스카' 선수


▲ '나의 집중력도 만만치 않지'


▲ 결국 '마루' 선수가 풀세트 접전 끝에 우승을 차지했습니다!


▲ 축하드려요~

코멘트

새로고침
새로고침
명칭: 주식회사 인벤 | 등록번호: 경기 아51514 | 등록연월일: 2009. 12. 14 | 제호: 인벤(INVEN)
발행인: 서형준 | 편집인: 강민우 | 발행소: 경기 성남시 분당구 성남대로 331번길 8, 17층
발행연월일: 2004 11. 11 | 전화번호: 02 - 6393 - 7700 | E-mail: help@inven.co.kr

인벤의 콘텐츠 및 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므로,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Inve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