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낳대] 프로 경기만큼 재밌잖아! AMD와 함께한 제 1회 '자낳대' 현장 풍경


인벤에서 주최하고 AMD에서 후원하는, 제1회 '자본주의가 낳은 대회(이하 자낳대)'가 25일, 26일에 걸쳐 진행됐습니다. 다양한 티어의 스트리머들이 팀을 이루어 펼치는 리그오브레전드 경기로, 수준 높은 플레이를 보여줄때도 있고, 재미있는 예능 플레이가 이루어지기도 하는 등 매력적인 경기를 만나볼 수 있었는데요. 26일 직접 방문한 인벤 라이젠 아레나에서는 2633과 공쌍초잉잭 팀의 3, 4위전, 그리고 아카츠키와 장롱스타즈 팀의 1, 2위 전이 이루어졌습니다.

'자낳대' 다시보기 : 트위치 링크

자낳대의 공식 후원사인 AMD는 멀티코어에 특화된 라이젠 CPU와 여러 게임 최적화 기술을 갖춘 라데온 VGA를 선보이는 하드웨어 제조사입니다. 라이젠의 경우 멀티코어에 특화된 성능으로 게임부터 음성 채팅 프로그램, 방송 프로그램(OBS, Xsplit 등)을 동시에 활용하는 스트리머들에게 최적의 환경을 구성해줄 수 있습니다. 특히 아직 송출용 컴퓨터까지 마련하기 어려운 새내기 스트리머에게는 원컴에 최적화된 6코어 12쓰레드인 라이젠 5 2600/2600X 같은 CPU도 좋은 선택이 될 수 있겠습니다.

원본 크기로 보시려면 그림을 클릭하세요.
▲한번 살펴보세요! (클릭시 확대됩니다)

한편, 라데온은 꾸준한 드라이버 업그레이드를 통해 게임에 최적화함으로써 안전성과 성능을 확보하고 있습니다. 특히 라데온만이 가지는 색 재현은 유명하죠. 이를 가능케하는 FreeSync2 HDR 기술과 FreeSync를 통해 더 부드럽고 끊김 없는 게임 화면과 실제에 가까운 색재현을 지원합니다. 추가로 게임 화면 캡처와 별도의 프로그램 없이 온라인 방송을 할 수 있는 ReLive 기능도 갖추고 있습니다.

자, 경기를 원활하게 펼칠 수 있는 장은 이제 만들어졌습니다. 행사장에서는 경기가 흥미진진하게 진행됐는데요, 특히 상금 1,000만 원을 두고 진행되는 결승전은 긴장감 넘치는 장면들의 연속이었습니다. 그 외에도 행사장에서는 경기가 끝나고 서로 악수하는 모습이나 환호하는 모습을 볼 수 있었는데요. 왠지 친구들과 롤챔스를 보기 위해 모였던 추억이 떠오르기도 했습니다. 그럼 현장의 분위기는 어땠는지, 사진으로 보시죠!



▲'자낳대' 행사를 위해 찾아간 인벤 라이젠 e스포츠 아레나!


▲먼저, 스트리머 분들이 대기중이라는 인벤방송국으로 가봤습니다.

▲분장실에서는 차례로 메이크업 중이네요.

▲이정도면 몇 코어?

▲챠챠챱 빠른 손놀림과 함께

▲방송 준비 완료!

▲한편, 대기실에서는

▲방송에 대한 안내가 이루어지고 있었는데요.

▲그것도 잠시였을뿐,

▲막간을 이용한 카드게임이 이루어졌습니다

▲어이, 그 패 봐봐. 거짓말 아녀?

▲방송 시작 전에 든든하게 도시락도 먹었으니,

▲이제 행사를 위해 준비중인 아레나로 내려가봅시다!

▲경기 관람 때 먹을 다과도 준비되어 있습니다.

▲부스에서는 선수들의 셋팅 작업이 한창!

▲얍얍 선수도 만났습니다!

▲부스에서 나오니 분위기 왠지 LCK 오프닝

▲"이거 원래 막 자연스럽게~ 찍으시는거 아닌가요(웃음)?"

▲그래서 자연스럽게 찍어드렸습니다!

▲자연스러움보다는 V를 선호하는 강소연 스트리머

▲본격적으로 방송이 시작됐습니다!

▲"꼴등만 면하고, 유종의 미를 거두겠습니다~"

▲주황색 옷이 왠지 잘어울리는 2633

▲결승전에 진출한 장롱스타즈, "언제나 목표는 우승!"

▲무대 밖에서는 경기 관람이 이루어졌는데요,

▲기념샷을 촬영하기도 하고,

▲왠지 음모(전략) 논의도! "제게 좋은 픽이 있는데 말이죠..."

▲"들어봤는데, 좋은 생각인 것 같아."

▲"이기겠는데...!"

▲이쪽도 질 수 없죠! 경기 영상을 보며 이야기하는 장롱스타즈

▲밴 카드가 20개가 아니라서 막을 수 없거든요.

▲3,4위전이 끝난 이후에는 선수들과의 인터뷰 시간이 이어졌습니다.

▲승리와 함께 3위에 오른 2633 팀

▲"(캡잭 선수를) 못맞출걸 알았어요. 그래서 누구라도 맞추자고 생각했죠. 그럼 루덴이라도 터져서 뾱!"

▲"어쨌든, 유종의 미를 거둬서 기쁩니다!"

▲아쉽게 패배했지만, 누구보다 얼굴은 편안한 쌍베 선수

▲바론 스틸한 정글러는 편안하다.

▲경기에 대한 아쉬움을 얼굴로 표현하는 우정잉 선수

▲"아쉬움은 남지만 많이 팀원들과 친해질 수 있었던 것 같아요!"

▲맞춤 제작 쇼파인가요?

▲이 아늑한 쇼파는 인기가 많았습니다.

▲경기를 빛나게 해주신건, 진지하게 해설을 하다가도,

▲사랑합니다, AMD!를 외치는 해설진!

▲이렇게 유쾌한 홍보가 있었던가

▲이어 결승전 준비가 이어졌는데요.

▲꾹 다문 입에 결의가 보이는 플러리 선수

▲"이렇게 해서, 이렇게 하면... 이긴다...!"


▲결승전은 특히 수준높은 플레이로 흥미진진하게 이루어졌습니다!

▲"저기, 이따 고기 먹으러 가는거 잊으시면 안됩니다"

▲"이게, 이기데?" 첫경기를 역전승한 장롱스타즈.

▲아쉽게도 2, 3경기를 내주며 2위를 차지했습니다

▲맨처음빼고 정화를 잘써준 플러리 선수!

▲바텀 라인의 희비가 갈렸습니다


▲이겼다!

▲승리는 아카츠키 팀이 거머줬습니다.

▲총 상금 1,000만원으로 무엇을 할지, 행복한 고민 중인 아카츠키 팀

▲이날 부스에는 함께하지 못했지만 백설양 선수의 혼이 담긴 마우스가 대신 무대에 섰습니다(?)

▲공격적인 정글러였지만 현실에서는 수줍은 서나랑 선수

▲MVP는 팀을 잘 지원해준 서포터 정예지 선수가 선정됐습니다! "오, 부러워"

▲이어 꼴지팀의 벌칙타임이 이어졌는데요.

▲벌칙은 정체불명의 음료 원샷. "이거 왠지 건더기가 있는데..."

▲어쨌든! 원샷!

▲윽...

▲그렇게 제 1회 자낳대 스트리머 이벤트가 종료됐습니다!

▲행사가 마무리되면서 선수들에게는 모두 AMD 장패드가 증정됐는데요,

▲"절대암드사!"

코멘트

새로고침
새로고침
명칭: 주식회사 인벤 | 등록번호: 경기 아51514 | 등록연월일: 2009. 12. 14 | 제호: 인벤(INVEN)
발행인: 서형준 | 편집인: 강민우 | 발행소: 경기 성남시 분당구 성남대로 331번길 8, 17층
발행연월일: 2004 11. 11 | 전화번호: 02 - 6393 - 7700 | E-mail: help@inven.co.kr

인벤의 콘텐츠 및 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므로,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Inven. All rights reserved.